nu story

뒤로가기
제목

패티 스미스(patti smith on the return of the tie)

작성자 De shop nu(ip:)

작성일 2007-06-29 17:45:30

조회 5043

평점 0점  

추천 추천하기

내용

"제가 어렸을 때, 리본보다 더 로맨틱한

액세서리는 없었어요.

그리고 타이보다 더 도발적인

액세서리도 없었구요.

전 아버지의 넓고 화려한 타이 컬렉션에 매료되었고

아버지가 주무실 때 그 타이들을 매어봤죠.

전 항상 컨트리 웨스턴 스타일의 타이를 갖고 싶었어요.

그래서 50년대의 소녀들처럼 검정색 천으로 나만의 타이를 만들었어요."

 

Patti Smith 

 

 

 

첨부파일 20070629174627-tie1.jpg

비밀번호
수정

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댓글 수정

이름

비밀번호

내용

/ byte

수정 취소
비밀번호
확인 취소
댓글 입력

이름

비밀번호

영문 대소문자/숫자/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, 10자~16자

내용

/ byte

평점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